민홍철 의원 등 가락종친회 “왜곡된 가야, 바로 세워야”

가야고분군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가 추진되는 가운데, 가락종친회를 비롯해 민홍철(김해갑)·김정호(김해을) 국회의원과 김종간 전 김해시장은 “왜곡된 가야사를 바로 세워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가야사바로세우기 비상대책위원회’는 가락종친회가 지난 4일 김수로왕릉 인근 김해가락종친회관에서 입장을 정…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