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 달라진 전통주 이미지, 22년에도 술술 들어갈까?

21년 초만 해도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나면 위드코로나로 과거의 생활까지는 아니더라도 조금 더 자유로운 생활이 가능해질 거라 생각했다. 하지만 신종 오미크론의 등장과 함께 방역이 다시 강화되면서 연말과 새해의 시작도 작년과 비슷한 상황이 되어 버렸다. 전통주는 21년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다른 주류에 비해 선방…

기사 더보기